본문 바로가기

구형 익스플로러로 접속하셨습니다.
안녕하세요. 국민권익위원회는 인터넷 보안 강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구형 익스플로러는 속도저하, 해킹, 악성코드 감염의 원인이 되어 더이상 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입니다.

정책홍보

보도자료

역주행·어린이 보행자 교통사고 취약지점에 시설개선 이뤄진다

분야
보도자료
담당부서
경찰민원과
게시자
이기환
게시일
2020-01-15
조회수
394
게시물 상세내용

보도자료

뉴스배포정보
자료배포 2020. 1. 15. (수)
담당부서 경찰민원과
과장 임채수 ☏ 044-200-7381
담당자 백수경 ☏ 044-200-7388
페이지 수 총 5쪽(붙임 2쪽 포함)

역주행·어린이 보행자 교통사고 취약지점에 시설개선 이뤄진다

- 국민권익위·경찰청·도로교통공단, 실태조사 거쳐 전국

63개 지점 200개 교통안전 시설물 등 개선 -

 

□역주행과 어린이 보행자 교통사고가 자주 발생하는 전국 63개 지점에 노면표시, 안전표지, 과속방지턱 등 시설 개선이 이뤄진다.
  
국민권익위원회(위원장 박은정, 이하 국민권익위)는 경찰청, 도로교통공단과 협업해 지난해 3월부터 10월까지 역주행과 어린이 보호구역 밖 어린이 보행자 교통사고 취약지점을 실태조사하고 전국 63개 지점 200개 교통안전 시설물 등에 대한 개선방안을 마련했다.
  
국민권익위는 국민에게 불편, 부담, 불안을 야기하는 고충민원 유발 사항에 대해 기획조사를 추진하여 개선방안을 마련하고 있다.
 
□역주행 교통사고 사망률은 전체 교통사고보다 3배 이상 많고 어린이 보행자 교통사고는 89.9%가 어린이 보호구역 밖에서 발생하고 있다.
  
국민권익위는 교통사고 빅데이터를 분석해 최근 5년간(2014~2018) 역주행 교통사고 중복지점 105개를 조사했다. 적정성 분석과 도로관리기관의 의견 수렴을 거쳐 총 30개 취약지점, 88개 시설물 등의 개선 방안을 마련해 지난해 12월에 25개 도로관리기관에 통보하고 조기에 이행되도록 협조를 요청했다.
※ 2015년 역주행 교통사고 빈발지점(64곳) 시설 개선사업 이후 교통사고가 발생하지 않아 예방 효과가 큰 것으로 나타났고, 금년 실태조사에서는 旣 개선 지점을 제외함
  
88개 개선대상 시설물을 유형별로 보면, 노면표시 31개(35.2%)와 안전표지 19개(21.6%)가 가장 많았고 이어 시선유도봉 7개(8.0%), 과속방지턱·무단횡단금지시설 각 5개(5.7%), 불법주정차 단속·가로수 전지작업 각 4개(4.5%), 횡단보도·구조개선 각 3개(3.4%) 등이었다.
88개 개선대상 시설물을 유형
이와 함께 국민권익위는 최근 3년간(2016~2018) 보호구역 밖 어린이 보행자 교통사고 중복지점 744개를 조사해 33개 취약지점, 112개 시설물 등의 개선 방안을 마련하고 21개 도로관리기관에 조기 이행되도록 협조를 요청했다.
112개 개선대상 시설물을 유형별로 보면, 역주행 교통사고와 마찬가지로 노면표시 21개(18.8%), 안전표지 14개(12.5%)가 가장 많았다. 이어 과속방지턱·신호기 각 13개(11.6%), 횡단보도·불법주정차 단속 각 9개(8.0%), 무단횡단 금지시설·구조개선 각 7개(6.3%), 과속단속장비·미끄럼방지 4개(3.6%), 시선유도봉 3개(2.7%) 등이었다.
112개 개선대상 시설물을 유형별

□ 국민권익위 권근상 고충처리국장은 “앞으로도 국민의 안전을 위협하는 교통사고 원인을 면밀히 분석해 관계기관과 적극적으로 개선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게시글 댓글쓰기
페이지 평가
콘텐츠 관리부서
홍보담당관 
전화번호
044-200-7079 
전자우편
telmax@korea.kr 
Q.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현재 페이지의 만족도를 평가해 주십시오. 의견을 수렴하여 빠른 시일 내에 반영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