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구형 익스플로러로 접속하셨습니다.
안녕하세요. 국민권익위원회는 인터넷 보안 강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구형 익스플로러는 속도저하, 해킹, 악성코드 감염의 원인이 되어 더이상 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입니다.

국민참여

자유게시판

 

이곳은 국민권익위원회 누리집을 이용하는 모든 분들이 자유롭게 의견을 게시하고 상호 토론하는 공간이므로 게시된 글에 대해 별도로 답변하지 않으니 민원을 신청하고자 하는 분은 국민신문고(바로가기)를 이용하기 바랍니다.
또한 청탁금지법 문의사항은 누리집 메인화면 청탁금지의 "설명·홍보자료" 배너를 클릭하신 후 청탁금지법 문의(바로가기)나 부패방지 메뉴의 부패방지 자료-청탁금지법에서 청탁금지법문의 게시판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인신공격, 비방, 욕설, 상업적/선정적 글, 반복 게재, 개인정보가 포함된 게시물 등 누리집의 정상적 운영을 저해하는 내용은 사전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타인의 저작물(신문기사, 사진, 동영상) 등을 권리자의 허락 없이 복제 또는 게시하는 경우, 저작재산권 침해에 해당합니다. 또한, "공익·홍보·비영리 목적의 이용", "해당 기관에 대한 신문기사의 이용", "저작물의 일부분의 이용" 등의 경우, 법에서 별도의 면책 규정을 두고 있지 않으므로 허락없이 이용했다면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며, 저작권법에 의하여 처벌받을 수 있습니다. 또한 이로 인해 발생하는 결과에 대한 책임은 작성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삼성화재 보험 계리사의 심각한 도덕적해이 충성행위 계(숫자)노름 그것이 알고싶다?

게시자
(주)패밀리
게시일
2020-04-15
조회수
201
게시물 상세내용
●금감원의 심각한도덕적해이 악의적 부작위, 소극행정, 해태(懈怠)

삼성화재 보험 계리사의 심각한 도덕적해이 충성행위 계리(숫자)노름 69,350원➞537,718,619원으로 (2억5천만원)을 250%(10억원+α)로 이를 방관 방조 묵인 묵살 은폐 한통속하고 있는 뿌리내린 뿌리뽑아야만 할 금융감독원의 적폐

삼성화재 꼭두각시 하수인 노릇만 하고 있는 금감원장과 소비자농락처장의 악의적인 부작위 소극 행정 해태(懈怠)로 중소기업을 두 번 죽이는 삼성화재 꼭두각시 하수인 노릇만 하고 있는 썩을 데로 썩어버린 금융감독원 그것을 밝혀야만 한다??

➟ 금융소비자농락처 조현재가

✔새로운 증거 광주지방법원 2016 카합 50331을 묵살 은폐한 것은, 본 사건 감독자 2014. 3. 4. 남경엽이의 양심선언(녹취록)을 묵살 은폐 방관한 것은 삼성화재를 비호하기 위한 조현재의 심각한 범죄행위이다. 이것을 밝혀야만 한다

✔ 보험사기 전과자 이연행이의 범죄행위들을 방관 방조 삼성화재를 비호하기 위한 조현재의 묵인 묵살 은폐행위는 심각한 범죄행위이다. 이것을 밝혀야만 한다

✔삼성화재 보험 계리사는 보험사기 전과자 이연행이가 합의 요구한 80만원은 거절하고, 이를 역이용 지급준비금제도를 악용 계리(숫자)노름 537,718,619원을 줄것처럼 과대 조작하여서 537,718,619원을 (주)패밀리의 종합보험료 계산과 (법인세 및 세무 감면에 이용 탈세 막대한 이익을 챙겼였어도) 보험료 75%(2억5천만원)을 250%(10억원)으로 사기 편취하였어도 이를 방조 방관 묵인 묵살 은폐 관리 감독을 직무유기 삼성화재 보험 계리사를 비호만 하고 있는 금융감독원, 이들과 한통속이 되어서 악의적인 부작위 소극 행정 해태(懈怠)로 중소기업(주)패밀리를 두 번 죽이고 있는 금융소비자농락처 조현재입니다.

➟ URL :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Temp/JteGax
➟그것이 알고싶다
➟국민권익위원회 게시판
➟ 국회 소통마당, 정무위원회, 중소벤쳐기업위원회

❏ 금융감독원장과 금융소비자농락처 조현재를 고발한 이유

✔ 보험사기 전과자 이연행이의 범죄행위들을 방관 방조 묵인 묵살 은폐 비호하고 있다.

✔삼성화재 보험 계리사가 69,350원을➞537,718,619원으로 ,2억5천만원)을 250%(10억원+α)로 숫자노름 과대 조작하였어도 이를 의무보험가입사업자 (주)패밀리에게 덮어씌워 강제 학살하였어도 보험사기방지법, 사고처리규정, 보험계약을 위반 보험업법제204조(벌칙)이 있어도 이를 방관 방조 묵인 묵살 은폐 비호만하고 있다.
(주)패밀리의 민원에도 새로운증거나 민원처리에 관한 법률 제4조 5조는 있으나 마나입니다. 국가공무원법 제78조 또한 있으나 마나입니다.

❏ 증거 및 근거

광주지방법원 2016카합50331 및 본 사건 감독자 남경엽이의 양심선언(녹취록) 아래 범죄한 사실들에 증거 금융감독원 감독규정 및 민원처리에 관한 법률 제4조, 5조에 근거합니다.

● 보험 사기 전과자 이연행이의 또 다른 사건(광주지방검찰청)
* 본 사건은 빙산의 일각일 뿐이다
➞사고일시: 2013년 6월 6일 19시경
➞사고장소: 광주시 동구 금동 발렌타인모텔 주차장
➞차량번호: 21소3394(포르테)
➞보험회사 : 다음다이렉트
➞사고접수번호 : 13060029847
※ 이와 같은 사실들을 수백차례 민원하였어도 방관 방조 묵인 묵살 은폐하고 있는 금융소비자농락처 조현재입니다
➟ 조현재의 악의적인 부작위 소극 행정 해태(懈怠)
❶보험사기 전과자 이연행이의 범죄행위를 방관 방조 형사처벌 요구를 묵인 묵살 은폐 한통속 한 죄
❷삼성화재 보험계리사가 보험사기 전과자 이연행이가 합의 요구한 80만원은 거절하고 지급준비금제도를 악용 계리(숫자)노름 537,718,619원을 줄 것처럼 과대 조작하여서 (주)패밀리의 종합보험료 250%(10억원)편취 사기에 이연행이의 범죄행위들을 역이용한 것을 방관 방조 형사처벌 요구를 묵인 묵살 은폐 한통속 한 죄
❸동조한 사무장병원 풍암정형외과의 허위 소견서를 방관 방조 형사처벌 요구를 묵인 묵살 은폐 한통속 한 “죄”
❹동조한 조선대학병원이 보험사기꾼의 병 발병날짜 1998. 6. 29.를 2006. 8. 18. 사고 이후부터라고 거짓하여서 의무보험가입사업자의 보험료 갈취를 동조한 허위 소견서에 대한 형사처벌 요구를 방관 방조 묵인 묵살 은폐 한통속 한 “죄”(증거: 2016카합50331 판결문)
❺사고처리규정, 보험사기방지법, 보험업법 제102조3 및 보험업법 제204조(벌칙)위반을 방관 방조 형사처벌 요구를 묵인 묵살 은폐 악의적인 부작위 소극행정으로 해태(懈怠)를 고의 삼성화재를 비호 꼭두각시 하수인 노릇 한통속 하고 있는“죄”

위❶ ~❺에 대한 거짓응답 동문서답으로 해태(懈怠)를 고의 한통속하고 있는“죄” 민원처리에 관한 법률 제4조, 제5조를 위반하여서 (주)패밀리를 기만 농락 (주)패밀리의 학살 도산을 방조 동조 국가공무원법 제78조의 위반을 고의한 “죄”그것을 밝혀야만 한다??

❏삼성화재 보험 계리사가 부정한 학인을 고의하여서 69,350원➞ 537,718,619원으로 (2억5천만원)을 250%(10억원+α)로 보험사기 전과자 이연행이의 범죄를 역이용한 지급준비금제도를 악용한 숫자노름

⓵사고처리 손해를 보전할 뿐 부당이득을 취해서는 안된다.
⓶보험료 및 준비금의 계산 등은 보험계약자의 피해를 막고 보호를 위하여 국가 감독이 필요하다.를 위반한 계리(숫자)노름 보험료 사기 편취 충성행위들을 방관 방조 묵인 묵살 은폐 보험계약자 (주)패밀리를 기만 직무유기 삼성화재 꼭두각시 하수인 노릇만하고 있는 감독 분담금에 대한 예우 금융감독원의 심각한 도덕적해이 범죄행위들 방관 방조 묵인 묵살 은폐,기만행위들 그것이 알고싶다?

삼성화재가 계리노름 69,350원➞ 537,718,619원으로 (2억5천만원)을 250%(10억원+α)로보험료 사기하는데는 ..
보험사기방지법, 사고처리규정, 보험업법 제204조(벌칙), 보험업법 제102조3, 금융감독원의 관리 감독 규정, 국가공무원법 제78조는 있으나 마나 그것을 밝혀야만 한다??

❏ 보험계약자들 피 빨아챙기고 있는 삼성화재만의 지급준비금제도
그것을 밝혀야만 한다??

삼성화재 보험계리사의 충성행위 지급준비금제도를 악용한 계리(숫자)노름 69,350원을➞537,718,619원으로 ,2억5천만원)을 250%(10억원+α)로 보험료 사기를 고발합니다

➟보험 사기 전과자 이연행이가 합의 요구한 80만원은 거절하고 537,718,619원을 줄 것처럼 과대 조작 숫자 노름한 것은 삼성화재가 보험료 사기를 위한 수법

➀ 삼성화재가 계리노름 보험료 사기 의무보험가입사업자 (주)패밀리를 강제 학살하는데는 .. 보험사기방지법, 사고처리규정, 보험업법 제204조(벌칙), 보험업법 제102조3및 금융감독원의 관리 감독 규정은 있으나 마나 ..보험계약(25억원의 종합보험료만 꿀꺽)은 하나 마나.
➁ 보험금을 노린 사기꾼도 사무장병원의 허위 소견서도 사기꾼의 병 발병 날짜를 거짓한 대학병원의 허위 소견서도 삼성화재보험의 수익 수단이 되어버린 기가막힌 현실들.
➂ 광주지방법원 2016카합50331 및 금융감독원 본 사건 감독자 남경엽이가 2014. 3. 4.의 양심선언(녹취록)으로 증거합니다.
➃ 삼성화재 보험계리사가 법적상태인 보험사기 전과자 이연행(2007가단27804/69,350원)이를 교통사고 피해자(537,718,619원)로 조작한 것은?
➄ 삼성화재 보험계리사가 보험사기 전과자 이연행(2007가단27804/69,350원)이가 합의요구한 80만원은 거절하고 537,718,619원을 줄것처럼 과대 조작 숫자노름한 것은?
➅ 삼성화재 보험계리사가 과대 조작된 법적상태인 보험사기 전과자의 보험금 537,718,619원을 ㈜패밀리에게 덮어씌워서 (주)패밀리의 단체할인할증 보험료 계산에 이용 250%(10억원+α)로 보험료 폭탄사기 편취 학살한 것은?
➆ 삼성화재 보험계리사가 과대 조작된 보험금 537,718,619원을 법인세 및 세무 감면에 이용한 탈세로 삼성화재가 막대한 이익을 챙긴 것은? 보험 계리사의 삼성화재에 충성행위로서 보험사기방지법, 사고처리규정, 보험업법 제204조(벌칙), 보험업법 제102조3을 위반한 중대한 범죄행위입니다.

● 삼성화재가 보험금을 노린 범죄자들을 형사처벌을 하기는 커녕, 보험사기 전과자 이연행(2007가단27804/69,350원)이가 합의요구한 80만원은 거절하고 537,718,619원을 줄것처럼 조작(숫자노름) 이용하여서 지급준비금제도를 악용하여서 의무보험계약 사업자 (주)패밀리에게 보험료 75%(2억5천만원)을 250%(10억원+α)로 보험료폭탄 덮어씌워서 숫자노름 사기하여서 100억원대의 (주)패밀리를 학살하였고 법인세 및 세무감면등 탈세로 막대한 이익을 챙긴 것은 보험사기방지법, 사고처리규정, 보험업법 제204조(벌칙), 보험업법 제102조3을 위반한 중대한 범죄행위 그것을 밝혀야만 한다??

❍ 사건의 개요

보험 계리사가 붖덩한 확인을 고의하여서, 보험사기 전과자 이연행이가 합의요구한 80만원은 거절하고 537,718,619원을 줄것처럼 조작(숫자노름)하여서 (주)패밀리의 단체할인할증 종합보험료 계산에 이용한 것, 법인세 및 세무감면에 이용하여서 막대한 이익을 챙긴 것 그것을 밝혀야만 한다??

법적상태였었던 보험사기 전과자 이연행(2007가단27804/69,350원)이를 동조 이연행이의 병 발병 날짜 1998. 6. 29.를 2006. 8. 18. 사고 이후부터라고 거짓한 조선대학병원의 허위 소견서를 방관 방조 묵인 묵살 은폐 이를 이용하여 법적상태였었던 보험사기 전과자 이연행(2007가단27804/69,350원)이를 교통사고 피해자 (537,718,619원)으로 조작 계리(숫자)노름하여서 (주)패밀리의 단체할인할증 종합보험료 계산에 이용 보험료를 편취한 것은? 법인세 및 세무감면에 이용 탈세하여서 이익을 챙긴것은? 보험사기방지법 사고처리규정 보험업법 제204조(벌칙)을 위반한 중대한 범죄행위 였었습니다.

※참고 : (보험학회지 제55집 00-4) 손해보험회사의 자동차보험 지급준비금 적립행태에관한 실증연구, 김호중(건국대학교 교수) - 이석영(성신여자대학교 교수)
➟ 국세청의 철저한 세무조사가 필요한 이유와 근거입니다

● 삼성화재 광주담당자들이

이와 같은 사실들을 확인 확증 통보 2007가단27804로 공표하였었음에도 이를 방관 방조 묵인 묵살 은폐 보험사기전과자, 사무장병원, 대학병원의 허위 소견서를 이용 지급준비금제도를 악용 보험사기방지법 보험업법 제102조3 및 보험계약(25억원의 종합보험료만 꿀꺽하고)을 위반 사기하여서 (주)패밀리의 보험료 250%(10억원)를 편취 이익을 챙긴 삼성화재보험 그것을 밝혀야만 한다??

❏ 언 론 보 도

❶ 프라임경제 - 이씨의 기막힌 사연
❷ 국제뉴스 - 삼성화재 중소기업상대로 사기행각?
❸ 국제뉴스 - 낮잠자는 금융감독원 보험사웃고 가입자울고
❹ 연합뉴스 - 230대 차량 보유 렌터카 업체 문닫게된 ''황당 사연
❺ 무등일보 - 230대 차량 보유 렌터카 업체 문닫게된 ''황당 사연

※ 삼성화재가 영업정지 6개월 되어야할 이유와 근거 증거들입니다.

● 금융감독원 본사건 감독자 남경엽이가

이와 같은 사실들을 보고 듣고 확인 조사하여 2014. 3. 4.양심선언(녹취록)하였어도 이를 방관 방조 묵인 묵살 은폐 신속ㆍ공정ㆍ친절ㆍ적법하게 처리하지않고 거짓 응답 동문서답으로 (주)패밀리를 기만 농락 악의적인 부작위 소극행정하여 삼성화재 꼭두각시 하수인 노릇만하고 있는것은 정당한 사유없이 (주)패밀리를 두 번 죽이고 있는 것으로서 보험사기방지법을 위반 관리 감독을 직무유기하고 있는 금융감독원은 새로운증거 2016카합50331을 묵살하고 있는 소비자농락처 조현재 그것을 밝혀야만 한다??

※ 보험사기방지법, 민원처리에관한 법률 제4조, 5조 및 국가공무원법 제78조는 있으나 마나 그것을 밝혀야만 한다??

80만원의 합의 요구는 거절하고 537,718,619원으로 조작 계리(숫자)노름하여서, 그것을 밝혀야만 한다? 25억원의 종합보험료 100%를 삼성화재보험에 납부하고서도 0.01%의 잘못도없이 보험범죄 100%가 덮어씌워진 것. 그것을 밝혀야만 한다??

강제 학살을 당한 (주)패밀리의 10년 한 맺힌 호소입니다.
****************
게시글 댓글쓰기
의견쓰기

 

페이지 평가
콘텐츠 관리부서
혁신행정담당관 
전화번호
1811-8338(장애문의) 
전자우편
egorex@korea.kr(장애문의) 
Q.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현재 페이지의 만족도를 평가해 주십시오. 의견을 수렴하여 빠른 시일 내에 반영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