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구형 익스플로러로 접속하셨습니다.
안녕하세요. 국민권익위원회는 인터넷 보안 강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구형 익스플로러는 속도저하, 해킹, 악성코드 감염의 원인이 되어 더이상 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입니다.

정책홍보

보도자료

국민권익위, “국선변호사 대리신고...신분노출 없이 공익신고 가능”

분야
보도자료
담당부서
민원신고심사과,보호보상정책과,공익심사팀
게시자
김유일
게시일
2021-10-14
조회수
165
게시물 상세내용

보도자료

뉴스배포정보
자료배포 2021. 10. 14. (목)
담당부서 민원신고심사과, 보호보상정책과, 공익심사팀
과장
김형국 ☏ 02-2100-5040
정혜영 ☏ 044-200-7751
박희정 ☏ 044-200-7241
담당자
김형철 ☏ 02-2100-5046
전인혜 ☏ 044-200-7752
김명일 ☏ 044-200-7205
페이지 수 총 2쪽

국민권익위, "국선변호사 대리신고... 신분노출 없이 공익신고 가능"

- '자문변호사단' 통해 신고․상담에 필요한 변호사 비용 지원 -

 
□ 국민권익위원회(위원장 전현희, 이하 국민권익위) 소속 정부합동민원센터는 최근 언론에 보도된 ‘식품회사 제조공장의 식품위생법 위반 의혹’을 ‘변호사 대리신고’의 형태로 접수했다.
 
□ 변호사의 ‘비실명 대리신고’ 제도는 신고자가 신분노출 등이 우려되면 신고자 자신의 인적사항을 밝히지 않고 대리인인 변호사의 이름을 기재해 신고할 수 있도록 하는 제도이다.
 
특히 국민권익위는 2019년 7월부터 ‘자문변호사단’(현재 100명)을 구성ㆍ운영해 내부 신고자가 무료로 신고상담 및 대리신고를 할 수 있도록 변호사 비용을 지원하고 있다.
 
국민권익위는 신고자 비밀보장 강화를 위해 2018년 10월부터「공익신고자 보호법」상 공익신고에 ‘비실명 대리신고’ 제도를 도입해 운영하고 있는데 올해 9월까지 102건의 대리신고가 접수됐다.
 
□ 내부 공익신고자는 국민권익위가 운영하는 ‘청렴포털_부패공익신고(www.clean.go.kr.)’에 게시된 자문변호사 명단에서 1인을 선택해 신고내용에 대해 상담한 뒤 자문변호사 이름으로 국민권익위에 신고할 수 있다.
 
자문변호사 명단은 ‘청렴포털_부패공익신고(www.clean.go.kr.)’의 ‘알려드립니다>신고제도 안내>공익침해(비실명 대리신고)>비실명 대리신고 자문변호사단’에서 확인 가능하다.
 
□ 한편 국민권익위에 공익신고가 접수되면 신고내용에 대한 사실관계를 확인하고, 공익침해행위 대상법률 위반 가능성이 있어 조사 등이 필요하면 관계 법령에 따라 조사·수사기관에 이첩하거나 송부한다.
 
□ 국민권익위 전현희 위원장은 “누구나 공익신고를 준비하는 과정에서 신분노출에 대한 두려움이나 불안함을 느끼기 마련인데, 이런 경우 비용부담 없는 ‘비실명 대리신고 자문변호사단’을 적극 활용해 주기 바란다.”라며 “국민권익위는 신고자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게시글 댓글쓰기
페이지 평가
콘텐츠 관리부서
홍보담당관 
전화번호
044-200-7079 044-200-7079  
전자우편
telmax@korea.kr 
Q.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현재 페이지의 만족도를 평가해 주십시오. 의견을 수렴하여 빠른 시일 내에 반영하겠습니다.